철사마가 추천하는 독서여행~
이번엔 무려 우라사와 나오키의 신작입니다.(라고 하고 벌써 7권까지 나옴 ㅋ) (2011년 12월 11일 버전)


나만 여태 몰랐지 출시된지는 꽤 되었군요 ㅎㄷㄷ

 


우라사와 나오키, 나가사키 티카시 최신작 빌리배트[Billy Bet]!!


전 20세기 소년이나 몬스터를 재미있게 봤었고(애장판 보유ㅎㅎ)

마스터키튼 도 재미있게 봤었죠.(당근 애장판 보유 ㅎㅎ)


혹시 모르시는 분이 있을거 같애서 ㅎㅎ (이미지 스샷만ㅋㅋ 정보 링크는 위에 글자 눌러보세용 ㅎ)


20세기 소년




마스터키튼



몬스터



빌리배트[Billy Bet] 에 대하여 줄거리를 살펴보겠습니다.


1949년 미국에서 박쥐 캐릭터가 등장하는 <빌리 배트>라는 만화를 그리는 일본계 미국인 케빈 야마가타가 등장합니다. 케빈은 경찰에게서 일본에서 자신의 박쥐 캐릭터가 등장하는 만화를 본 적 있다는 말을 듣고, 자신이 무의식중에 도작을 한 것이 아닌가 싶어 그것을 확인하기 위해 일본으로 향하죠. 

그런데 미군에서 일하고 있는 옛 동료 찰리에게 도작 때문에 협박을 받게 되고. 더군다나 케빈을 살해했다는 누명까지 쓰게 됩니다. 

일본에서 박쥐 캐릭터로 만화를 그리는 기타센쥬에 사는 작가를 만나게 되는데.. 여기서 부터 미궁에 빠지게 되는군요..

예언의 만화, 그리고 이루려는자.. 그리고 막으려는자..

당신이 박쥐는 착한놈인가 나쁜놈인가..


스토리가 우라사와 답다.. 는 느낌이 그림체와 함께 나와구요. (여기서도 주인공이 캐빈ㅋㅋ) 아직 1권밖에 안사서 1권 스토리만;;; 아직 완권이 안된 만화인데, 인기가 상당한 것 같아요..

이번 연휴 빌리배트[Billy Bet]와 함께 하실래요?
 

여기까지가 제가 네이버 블로그에 포스팅했던 내용입니다.
(http://cholmin0318.blog.me/70102276569)

그 이후로 많은 시간이 지났습니다. 

빌리배트도 7권이나 출시를 하였고요(2011년 12월 11일)
<7권 표지>



스토리가 6권까지는 좀 난해했었는데 7권에 들어가서 어느정도 정리가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예전이나 지금이나 변함없이 우라사와 나오키 작가는 인간의 본성에 대하여 만화를 통하여 묻습니다. 그리고 진정한 악이 누구냐. 나는 과연 선하냐.. 누가 악하냐. 이런 부분에 대하여 질문을 하면 상당히 머리가 복잡해 지죠.
그래서 우라사와를 좋아하는 사람은 상당히 좋아하는데 아닌 사람은 왜 재미있는지 모르겠다며 흥미를 금방 잃어버리곤 하죠..
예를 들어 몬스터와 같은 류의 만화를 좋아하사는 사람, 안좋아 하는 사람.. 이 좀 갈리더라구요..
여하튼.. 빌리배트는 그런 몬스터와 유사하나.. 그보다는 좀 가벼운 수준이라고 보심 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역사적 사실 중 미스테리한 사건을 만화에 적절하게 녹여 내었다는 점에서 몰입이 좀 더 되는 것 같습니다.

자꾸 만화책만 소개해 드리네요
철사마는 만화책을 그냥(그냥, 좀, 많이, 엄청) 좋아합니다. ^-^
그래도 여러가지 측면에서 편식하지 않고 각종 정보를 제공한다는 차원에서 다양하게 접근하겠습니다.

그럼 여기까지 철사마 블로그 많이 사랑해 주세용~~



WRITTEN BY
사마사마
IT, 게임 그리고 유익하고 재미있는 다양한 정보를 소개합니다.

트랙백  0 ,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secret